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책모임 레시피]고딩 디제이들의 프로 책 수다?! '라온드림'
<학교도서관저널 , 2019년 05월호> 19-05-10 09:53
조회 : 260  


 
2019-05-10 09;46;02.PNG
 
 
 
 
 
 
2019-05-10 09;46;17.PNG
 
 
 
 
 
 
2019-05-10 09;46;32.PNG
 
 
 
함께 읽은 책 나누기
 
무겁지만 든든한 배낭가방 같은 책은?
최다인
『딸에게 주는 레시피』는 엄마가 먼저 살아본 입장에서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딸에게 들
려주는 책이에요. 책 제목에 ‘레시피’라는 단어가 들어 있듯이 챕터마다 그 경험과 어울리는
밥 또는 간식으로 레시피가 첨부돼 있어요. 정말 엄마가 제게 말하는 것처럼 내용이 친근하고
인생에 대해서도 알게 되니 생각도 더 깊어진 것 같아요.
이재혁 두 권으로 이뤄진 『골든아워』는 이국종 교수가 외상센터의 일상을 생생하게 푸는 책이
에요. 평소 트라우마 센터의 실태에 대해 관심이 있어서 읽었는데, 실상이 정말 참담하더라고
요. 저도 이런 의료 현실을 바꿔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박연서 카프카의 『변신』은 저희 언니가 엄청 재밌다고 해서 읽었는데, 솔직히 어렵기도 하고 ‘노
잼’이었어요. 그래도 꾹 참고 다 읽고 나니 깨달음이 있긴 하더라고요. 사람들 사이에서 쓸모
를 다하고 소외당하는 주인공을 보고 씁쓸함이란 게 어떤 감정인지 느낄 수 있었어요.
지친 여행에 생기를 주는‘ 소떡소떡’ 같은 책은?
 
 
지친 여행에 생기를 주는 ‘소떡소떡’ 같은 책은?
이재혁 히가시노 게이고의 『라플라스의 마녀』를 강추해요! 추리소설을 처음 읽어 본 제겐 신선
한 충격이었거든요. 엄청난 두께의 책이었는데 마지막 장을 덮고 보니 읽은 지 3시간밖에 안
지났던 기억이 나요. 사건 속에 생생하게 들어가 있는 기분이어서 온갖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었어요. 비문학과 거리가 있다면 서민 교수의 『기생충 열전』도 권해요. 다양한 분야에
관심을 가지게 하고 재밌어요.
 
김어진 손미나의 『여행이 아니면 알 수 없는 것들』은 저자가 14명의 여행자를 만나 여행 이야기
를 풀어낸 책인데, 유명한 연예인도 많이 나와요. 각자 여행을 가게 된 이유나 여행에서 보고
느낀 점들이 흥미롭게 담겨 있어요. 술술 읽혀서 편안한 책이에요.
 
박연서 저는 음식 이름이 많이 나오는 책을 좋아해요. 가끔 동화 『헨젤과 그레텔』을 읽으
면 힐링이 되고 마음이 말랑해지는 기분이 들어서 좋아요.
 
 
다른 책모임에게 추천하는 책은?
김어진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는 니체의 말 중에서 오늘날 우리에게 도움이
될 만한 조언들을 모아 푸의 입을 통해 전달하는 책이에요. 자존감을 잃어가던 무렵 이
책을 읽고 도움을 받았고, 팟캐스트에서 소개를 했던 의미 있는 책이에요.
이재혁 부모님과 사이가 좋지 않다거나 학업 스트레스를 받는 친구들은 『엄마 반성문』을
엄마한테 가져다주면 좋을 것 같아요. 엄마가 이 책 읽고 조금은 참견을 안 하시는 모습
을 볼 수 있거든요. 우리 엄마는 날 보면서 이런 생각을 하시겠거니 하는 이야기를 책모임
에서 나눠 보세요.
박연서 신경숙의 『엄마를 부탁해』는 그냥 한번 읽기에는 조금 무거운 책일 수도 있어요. 집
에서 혼자 읽고 펑펑 운 기억이 있는데, 다른 책모임 친구들이 이 책을 읽고 엄마라는 존
재에 대해 생각해 봤으면 좋겠어요. 눈물이 나면 나는 대로, 공감을 나누는 것도 나름 의
미 있을 것 같아요.
 
 
2019-05-10 09;47;45.PNG
 

<저작권자 (주)학교도서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otal 473 [ 날짜순 / 조회순 ]
[어느 사서쌤의 레알 분투기] 현실이 되는 생각과 말의 힘 (2019년 07+08월호) 53 hits.
B고등학교의 생활은 대체로 만족하고 있었다. 어느 학교를 가더라도 이곳에서처럼 예쁜 학생들은 만나지 못할 것 같았다. 또한 학교 특성상 연봉도 공립학교보다 조금 높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결국 사서교사의 길을 선택한 이유는 단지 ‘수업’ 때문이었다. 수업이 하고 싶어졌다.B고등학교에서 사서로 근무했지만 교사…
[책모임 레시피] 나무를 보는 마음으로 읽고 쓴다 '생글생… (2019년 07+08월호) 65 hits.
    함께 읽은 책 나누기   나의 ‘최애캐’가 등장하는 책은?송유빈 제가 소설 『인소의 법칙』에서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는 ‘우주인’이에요. 학교에서 사대천왕으로 불리며 아이큐가 높고, 한 번 본 건 안 잊어버리는 엄청난 기억력의 소유자거든요. 유년의 상처가 깊지만 여자 주인공에게 위로…
[어느 사서샘의 레알 분투기]행정직 사서로 근무했던 시간 (2019년 06월호) 78 hits.
존재함만으로 존재할 수 없어 스스로를 증명해야 하는 존재-행정직 사서로 B고등학교에서 근무했던 5년     #교장선생님 내 편 만들기교장선생님을 내 편으로 만드는 것은 단순하면서 도 어려운 일이었다. 토요일에도 도서관을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사서가 직접 개방하라는 것이 교장선생님의 요구사항…
[독자가 만난 작가] 『책상 잘 쓰는 법』 이고은 작가와의 만남 (2019년 06월호) 101 hits.
    오타쿠처럼 관찰하는 그림책 작가가 되기까지오래 전에 회사생활을 하셨는데, 갑자기 유학을 결심한 이유는요?저는 부모님께 미술 공부를 하게 해달라고 한 적은 없어요. 입시미술 같은 건 정말 특별한 사람들이 하는 건 줄 알았거든요. 그러다가 포항의 한동대에 진학했는데, 거긴 2학년 때 가고 싶은 …
[책모임 레시피]고딩 디제이들의 프로 책 수다?! '라온드림… (2019년 05월호) 261 hits.
                                함께 읽은 책 나누기   무겁지만 든든한 배낭가방 같은 책은?최다인 『딸에게 주는 레시피』는 엄마가 먼저 살아본 입장에서 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딸에게 들려주는 책이…
[사서의 흔한 고민 Q&A]임정호 유한공고 사서선생님 편 (2019년 06월호) 177 hits.
  Q. 사서교사를 어떻게 꿈꾸게 됐나요.저는 어릴 때부터 아버지가 책을 좋아하셨고 동네 가까이 도서관이 있어서 책과 도서관이 친근했어요. 숭문고 2학년 재학 당시엔 강은희 사서선생님께서 제게 사서교사라는 직업을 추천해 주셨어요. 샘과 이야기 나누다 보니 도서관에서 더 일하고 싶어지더라고요. 고3 땐 작문…
[독자가 만난 작가]『저 청소일 하는데요?』김예지 작가와의 만… (2019년 05월호) 156 hits.
        회사를 나와 그림과 청소일을 시작했다서양학과를 전공했는데 대학 졸업 후 어떤 고민들을 했나요? 학교를 졸업하고 나서 제가 할 수 있는 일들을 찾아보니 대체로 박봉이었어요. 그러다가 디자인 관련 문구를 파는 온라인 쇼핑몰에서 상품 스타일리스트로 일을 시작했지만 이내 퇴사…
[독자가 만난 작가] 『엄마 생각』이종미 작가와의 만남 (2019년 04월호) 269 hits.
      그림일기를 좋아하던 아이에서 그림책 작가로   언제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하셨나요?저는 논산에서 자랐는데 집 뒤에 산이 있어서 늘 논밭을 돌아다녔어요. 제가 초등학교 1학년이었을 즈음에 전기가 들어왔을 만큼 살던 곳이 시골이었어요. 초등학생 무렵에 그림일기를 썼는데 크레파…
[책모임 레시피]강화여중 독서동아리 '리더스' 편 (2019년 04월호) 224 hits.
            달콤함이 매력인 마시멜로 같은 책은? 정서형 『또 다시 같은 꿈을 꾸었어』에 나오는 어른스러운 주인공은 주변 친구들과 인간관계가 그리 좋진 않아요. 하지만 주인공이 차츰차츰 언니, 옆집 누나, 할머니를 통해 사람을 이해하는 법을 배우는데, 저는 그렇게 성…
[독자가 만난 작가]장혜영, 장혜정 자매와의 만남 (2019년 03월호) 290 hits.
      자매, 다시 같이 살기로 결심하다18년을 따로 살던 동생과 같이 살아야겠다고 결심한 계기는 무엇이었나요?혜정이 살던 시설에서 벌어진 인권 침해 사건이 제게 직접적인 영향을 줬어요. 내부 고발을 통해 사건을 알게 됐고, 시설에서 일하던 선생님들이 그걸 공론화해서 해결하자고 도움을 요청…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