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탐방] [그곳에서 읽고 싶다]떠나고 싶다면 멈추고 펼치고_ 여행책방 ‘일단멈춤’
<학교도서관저널 , 2015년 06월호> 15-09-17 17:25
조회 : 5,248  


03.jpg
 
 
 
 
 
‘여행’, ‘책’, ‘일단’, ‘멈춤’이 나란하다. 어쩌면 여행은 책 한 권으로 시작될 수 있다는 것을 아는 듯, 진짜 떠나고자 한다면 버스, 기차, 비행기 표부터 끊어 놔야 한다는 걸 아는 듯, 여행지에서 읽을 책 한 권 선택이 쉽지 않다는 걸 아는 듯… 떠나온 곳에 대한 기억들이 떠나고 싶은 마음들과 만나는 곳에서 송은정 책방지기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서정원 기자
04.jpg
 
여행 떠나듯, 자신만의 공간으로
작년에 회사를 그만두면서 어딘가에 소속되지 않고 나만의 공간을 꾸릴 수 있겠다는 확신이 들었습니다. 무엇을 하면 좋을까 고민하다가, 그동안 편집자와 잡지사 에디터로 일해 왔기 때문에 제가 가장 잘 알고 또 좋아하는 것이 ‘책’이라는 생각을 했고 그 결과 자연스럽게 책방을 열게 되었습니다.
규모가 작은 책방이기 때문에 개성 있는 콘셉트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그중 제가 특별히 좋아하는 ‘여행’을 주제로 잡았습니다. 아직 국내에는 특정 분야를 주제로 한 서점이 많지 않아서, 많이들 관심 가져 주는 것 같아요.
 
‘여행책방’에 여행 가이드북은 없다?!
‘여행’을 주제로 한 소규모 출판물, 일반 단행본을 두루 갖추고 있습니다. 굳이 두 영역을 가르지 않고 좋은 여행 콘텐츠라면 함께 비치하고 있습니다.
세부적으로는,
– 여행을 직접적으로 이야기하는 책(ex. 여행에세이)
– 여행 전후로 읽으면 도움이 될 인문/환경/역사/문화예술 등의 책(관련 도서를 통해 여행의 폭을 넓힐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 여행 중에 들고 다니기 좋은 핸디한 책(ex. 시집. 판형이 작아 들고 다니기 좋고, 시집의 특성상 같은 내용도 여러 번 읽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 가이드북은 다루지 않고 있습니다. 대형 서점에서 가장 쉽게 만날 수 있는 책이고, 가이드북 종수가 매우 많기 때문에 소규모서점에서 다루기에는 한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05.jpg
 
여행책만의 특별함?
여행책만이 가지는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여느 책이 그러하듯 우리가 가닿지 못한 세계를 책을 통해 간접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이겠지요. 다만 여행책의 경우 특정 나라, 도시, 마을, 그리고 가족에 이르기까지 개인의 경험을 통해 아주 작은 단위의 문화와 일상을 보다 섬세하게 엿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일단 멈추고, 함께하기로 하다!
현재 정기적으로 운영되는 워크숍이 있습니다. ‘트래블진–나만의 책 만들기’는 자신의 여행 기록을 정리해 한 권의 책을 만들어 보는 6주 과정 워크숍입니다.
‘일러스트레이터로 나만의 엽서/명함 만들기’는 일러스트레이터의 기초를 익히고, 배운 내용을 토대로 나만의 여행엽서, 여행명함 등을 직접 제작해 보는 4주 과정 워크숍입니다. 그 외 인디 뮤지션의 공연도 비정기적으로 열리고 있습니다.
06.jpg
  
 
작은 동네의
수더분한 공간으로…
굳이 옷을 차려 입고 시내로 나가지 않더라도 일상 가까이에서 책을 접할 수 있다는 게 동네서점의 장점이겠지요. 일단멈춤은 ‘동네서점’이라는 타이틀을 안고서 어떤 역할을 짊어지고 무엇이 되기보다는, 편안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수더분한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사실 아직까지는 일단멈춤이 외부인에게 더 알려진 공간입니다. 오히려 동네 주민들에게는 낯선 곳이고요. 일반적으로 떠올리는 서점의 모습과 많이 달라 더욱 그럴 것이라 생각합니다. 염리동 동네 안에서 뾰족하게 눈에 띄는 곳이 아니라 자연스럽게 녹아드는 공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더욱 힘을 빼야겠지요~
 
 
07.jpg
 
 
『파리를 생각한다』 정수복 지음|문학과지성사|2009
‘파리’라는 공간 안에서 ‘걷는’ 행위의 의미를 인문학적으로 풀어낸 책입니다. 매일 걷던 익숙한 동네 골목도 다른 시선으로 바라볼 수 있게 도와줍니다.
 
『HON』 김강이 지음|2014
미국 볼티모어 주의 마을 축제를 기록한 흑백 사진집으로 우리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미국 소도시의 독특한 문화를 엿볼 수 있습니다.
 
『오! 이런, 이란』 최승아 지음|휴머니스트|2014
젊은 여성 저자가 이란에서 오랫동안 체류했던 경험을 에세이 형식으로 풀어낸 책입니다. 심리적으로 멀게만 느껴지는, 때로는 악의 축으로 오해받는 이슬람권 문화를 보다 친근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주)학교도서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otal 291 [ 날짜순 / 조회순 ]
[시인 아빠랑 세상 책 읽기] 갯벌도 보이고 염전도 보였다 (2016년 11월호) 1921 hits.
  엄마, 아빠와 시흥갯골생태공원에 갔다. 저번에도 갯벌에 왔었다. 그렇지만 거기는 갯벌체험장이라서 조개를 캐러 갯벌에 들어가는 거였고, 이번에는 갯벌에 들어가지 않고 갯벌(갯골)을 구경하는 거였다. 저번에는 몸으로 체험하는 거였지만, 이번에는 눈으로 체험하는 거였다. 도착하자마자 밥을 먹고 염전으로…
[시인 아빠랑 세상 책 읽기] 아주 센 힘! (2016년 10월호) 1854 hits.
  아빠와 지하철을 타고 광화문 세월호 광장에 갔다. 세월호 사고 이후 이번이 3번째이다. 세월호는 2014년 4월 16일에 바다 속에 가라앉았다. 우리나라에 사고는 많았지만 내가 본 사고 중에서 이 사고가 가장 끔찍했다. 바다 속에 가라앉은 ‘세월호’는 단원고등학교 언니, 오빠들이 많이 타고 있던 배였다. 이 …
[쨍한 도서관 DIY] 니들이 서가를 알아? (2016년 09월호) 2527 hits.
강유진 고양 행신중 사서 매일매일 만나게 되는 서가에 대해 우린 얼마나 알고 있을까요? 선반에 고정된 핀이라도 빠져 날아가는 날에는 우르르 책이 발등을 찍히기 일쑤입니다. 때로는 원치 않는 서가로 인해 책을 정리하거나 연간 혹은 격년으로 장서 점검을 할 때마다 “저놈의 서가 좀 바꾸고 싶다, 지긋지긋하다.”…
[책 공간에서 노닐기]시집만 팔아요 -책방 wit n cynical (2016년 07+08월호) 2977 hits.
  시, 스리슬쩍 스치면 그저 시시하겠지만, 더 다가가서 시선을 준다면 친해질지도. 그러다 성큼, 거리를 지우며 빠지게 될 수도 있고. 시인이 운영하는 시집만 파는 책방에 가 보면 감 잡을 터. 그 책방, 유희경 시인의 이야기를 듣는다면 가 보고 싶어질 거다. 서정원 기자     책방에서 시…
[도서관 운영 Tip]도서관에 생기를 불어 넣는 음악들 -강유진 고… (2016년 07+08월호) 2254 hits.
 낮에 듣다 <오늘은 맑음> 투어리스트(Tourist)투어리스트는 해중과 은토 두 보컬이 만난 팀이에요. 이름 그대로 지금 당장 여행을 떠나야만할 것 같은 음악을 들려주지요. 여행을 가고 싶지만 방구석만 지키는 신세일 때, 양쪽 귀에 이어폰을 꽂고 눈을 감고 이들의 음악을 듣고 있노라면 이름 모를 낯선 거…
[책 공간에서 노닐기]자연스레 읽고 쉬고 바람숲그림책도서관 (2016년 06월호) 3009 hits.
  바람 숲 그림책이 나란히. 보고 듣고 말하는 건 가만히. 닿는다면 녹아들고 싶을 그 도서관, 최지혜 관장의 이야기. 소로시 누리고 싶은 풍경을 들어보길. 서정원 기자     시골, 도서관    2014년 2월에 문을 열었는데요, 제가 사서로 20여 년 동안 지내면서생각했던 꿈을 펼치고 싶…
싱가포르 공공도서관의 청소년 공간 -김은하 <독서교육, 어떻… (2016년 06월호) 3938 hits.
싱가포르 공공도서관의 청소년 공간     김은하 『 독서교육, 어떻게 할까?』,『 처음 시작하는 독서동아리』 저자     공공도서관의 청소년실로 제 관심이 옮겨간 건 2010년대에 들어서면서부터입니다. 일로 가든, 살러 가든, 놀러 가든 간에 타국을 방문하면 어떻게 해서든 짬을 내어 공공도서…
[10대들의 도서관]가을날, 도서관에서 성장 돋는 영화 한 편 어… (1) (2015년 10월호) 4574 hits.
     꿈을 향해 전진!<세 얼간이>라지쿠마르 히라니 감독|아미르 칸, 마드하반, 셔먼 조쉬 외 출연|141분|2011년 개봉|인도영화 속 ‘세 얼간이’는 자신의 의지를 내세우며 자신의 꿈을 향해 달려간다. 파르한은 사진 찍기를 좋아하고 사진작가가 꿈이지만, 아버지의 강압으로 공대에 들어…
[파워포인트로 도서관 디자인]스마트아트 활용 (1) (2015년 10월호) 6314 hits.
도서관 행사나 특별한 공지사항을 학생들에게 알려야 할 때, 학생들의 관심을 끌 수 있는 파워포인트 기능을 앞서 몇 가지 소개했는데요. 이번에는 ‘스마트아트’라는 기능에 대해 소개하겠습니다. 잘 활용하면 전문가의 손길이 닿은 듯한 느낌이 들어서, 보는 사람들이 신기해 할 것입니다. 스마트아트를 쉽게 사용하는 …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