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초등]한국사 속 문화유산 만나기
<학교도서관저널 , 2018년 01+02월호> 18-01-09 10:07
조회 : 748  


초등학교 5학년 2학기 사회과에서는 한국사를 다루고 있다. 교과서를 살펴보면 유물과 유적등의 문화유산을 통해 각 시대의 문화, 생활 모습, 사회상 등을 이해하도록 구성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이와 관련해 교사용 지도서에 소개된 <사회과 교과서의 문화사 단원의 내용 구성> 표(표25)를 통해 단원별로 어떤 문화유산을 중요하게 다루고 있는지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2018-01-09 10;01;07.PNG
 
한국사와 연계해 문화유산의 학습으로 문화재를 직접 찾아 탐방하거나 박물관을 견학하는 방법이 효과적이지만 교과 수업에서 매번 체험하는 활동을 실시하기에는 시간과 비용의 한계가 있다. 따라서 책으로만 훑어보게 되는 문화재와 관련된 내용과, 시대별 문화유산을 도서관에 소장된 자료를 활용하여 살펴보는 수업을 실시했다. 이번 수업은 사회과 한 단원만
연계하지 않고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의 문화유산을 시대별로 살펴보는 활동으로 2차시 동안 진행했다.
 
 
동기유발 활동 문화재가 만들어진 스토리가 담긴 그림책 읽기
수업 전 동기유발 활동으로 『정조의 꿈을 품은 성곽 수원화성』(김진섭 글, 김병하 그림)을 함께 읽었다. 이 그림책은 정조가 수원화성을 만든 이유와 과정뿐만 아니라, 전쟁 이후 파손된 화성이 <화성성역의궤> 기록 유산을 통해 복구된 것까지 다루고 있어 문화유산 속에 담긴 역사적 배경을 살펴보기에 알맞은 책이다. 사회 시간에 배운 문화유산들이 만들어진 역사적 스토리를 알고 유물과 유적들을 살펴보면 그 시대의 역사와 문화적인 배경을 더 쉽게 이해하고 기억할 수 있다.
 
학생들에게 사회 시간에 배운 문화유산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유물이나 유적으로 무엇이 있는지 질문하자, 고인돌, 천문대, 경복궁 등을 가장 많이 이야기했다. 훈민정음도 문화유산에 속하는지 물어보는 학생도 있었다. 책에서 소개한 <화성성역의궤>처럼 기록유산도 중요한 문화유산임을 알려주고, 그림책으로 살펴본 수원화성처럼 사회 시간에 배운 문화유산들에는 어떤 역사적 배경과 특징이 있는지 조사할 것이라고 설명해 주었다.
조사탐구 활동 시대별 문화재 조사하기
사회 교과서에서는 선사시대부터 현대까지의 문화사를 다루고 있으나 2차시 수업 동안 모든 시대의 문화유산을 조사하기에는 시간적 어려움이 있고 근대에서 현대까지의 문화유산 자료도 많지 않아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의 문화유산만 시대별로 조사해 보았다. 조사활동 전에는 한국십진분류표를 보여 주면서, 유물이나 유적으로 조사하려면 도서관의 역사(900)
주제 중 한국사(911)에서 찾을 수 있고 유물 중 미술품들은 예술(600) 주제에서도 찾을 수 있음을 설명했다. 그리고 책을 고를 때는 꼭 목차나 훑어보기를 통해 찾고자 하는 자료가 있는지 확인하도록 안내했다. 사회 교과서 맨 뒷장에 우리나라 문화재 지도와 교과서에 나오는 문화재가 수록되어 있는데 시대별로 중요한 문화재를 담고 있기에 그 내용을 보여 주면서 사회 교과서에 소개된 시대별 문화재를 중심으로 조사하도록 했다. 조사활동은 모둠별로 실시하도록 했는데, 일반적으로 한 모둠의 인원이 5명이기 때문에 삼국시대(고구려, 백제, 신라), 고려, 조선시대를 한 명씩 담당하여 조사하도록 했다. 활동지는 한 시대별 3가지 문화재를 조사해 소재지, 모양, 특징 등을 기록하도록 구성했다.
 
조사활동을 하면서 고구려, 백제시대의 문화재를 담당한 학생들이 책 찾기에 어려움을 겪었다. 삼국시대 중신라시대는 경주에 남은 유물과 유적지가 많아 단행본 자료가 많았지만, 고구려와 백제는 그 시대의 지역이나 문화재를 설명하고 있는 단행본이 많지 않았기 때문이다. 따라서 고구려, 백제시대의 문화재를 조사하는 학생들에게는 문화재 도감과 유물과 유적을 중심으로 간행된 책을 따로 찾아주거나 다른 학생들이 갖고 있는 관련 자료를 양보해 줄 수 있도록 했다.
 
2018-01-09 10;02;51.PNG
 
정리 활동 1 시대별 문화재 카드 만들고 퀴즈 맞추기
아이들에게 시대별로 기록할 수 있는 각각 다른 색깔(분홍색, 노란색, 연두색)의 종이를 나누어 주고 문화재 카드 만들기를 실시했다. 종이는 A4의 1/8 크기로 잘라 주었으며, 모둠 친구들과 자신이 각자 조사한 시대별 문화재 활동지를 돌려 보면서 삼국시대(고구려, 백제, 신라), 고려, 조선시대 문화재를 기록하도록 했다. 문화재 카드에 기록할 때는 노란색은 삼국시대, 연두색은 고려시대, 분홍색은 조선시대로 다 함께 시대별 색깔을 정하고 모둠 친구가 조사한 3가지 문화재 중 시대적으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두 가지만 골라 시대별로 간단하게 기록하게 했다.
문화재 카드를 다 만든 후에는 다른 모둠의 친구와 짝을 만들어 서로 카드 속 문화재에 대한 내용을 퀴즈로 내고 문화재를 맞추는 활동을 했다. 두 사람이 서로에게 문화재 퀴즈를 내고, 정답을 틀리는 친구에게 더 공부하라는 의미로 자신의 카드를 주는 방법으로 진행했으며 주어진 시간이 끝난 후 문화재 카드를 가장 적게 가지고 있는 학생에게 선물로 사탕을 주었다.
2018-01-09 10;03;52.PNG
 
 
 
정리 활동 2 시대별 문화재 미니북 만들기
앞에 소개한 ‘정리 활동1’의 ‘퀴즈 맞추기 활동’은 학생들이 잠시 재미있게 진행하긴 했지만, 도서관에서 실시하기에는 너무 소란스러웠으며 마지막에 문화재 카드를 많이 갖게 된 학생은 문제를 많이 틀렸기에 얻은 문화재 카드를 나중에 버린 경우가 많았다. 따라서 각자가 결과물을 가지고 갈 수 있도록 다음 학급부터는 문화재 미니북 만들기를 실시했다. 시대별로 각각 다른 색깔의 종이를 A4의 1/4 크기로 잘라 주고 반으로 접어서 기록하도록 한 것이다. 앞뒤 표지가 될 부분만 남기고, 정리활동 1과 같이 시대별로 문화재의 특징을 간단히 기록하도록 했다. 기록이 끝난 학생은 제대로 기록했는지 살펴봐 주면서 가운데 부분을 스테이플러로 고정시켜 주고 앞뒤 표지에 제목과 이름을 써서 꾸며 보도록 했다.
 
2018-01-09 10;05;55.PNG
 
 
학생들에게 조사하면서 힘들었던 점에 대해 정리해 보라고 하니 문화재에 대한 내용을 간추려야 하는 점, 특징 설명을 어려운 단어로 안내한 점, 찾고자 하는 시대의 문화재를 찾기 어려웠다는 점 등을 써 냈다. 그러나 조사 후기에 개성에 있는 첨성대, 고구려의 호우명 그릇 등 처음 알게 된 문화재에 대해 쓰기도 하면서 우리나라의 문화재가 셀 수 없이 많다는 것에 놀라워했고 우리나라의 문화를 알게 되어 재미있었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번 수업은 삼국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묶어서 조사를 했기 때문에 학생들이 시대별로 갖고 있는 특징적인 문화유산을 다양하게 조사하지는 못했다. 역사를 암기 위주로 학습하는 경우가 많은데 사회 교과에서 단원별로 한국사를 학습할 때 문화재에 대한 조사 수업을 병행한다면, 시대별 특징을 비교하면서 다양한 분야의 문화유산을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
라 간접적으로 체험한 문화재의 특징을 통해 한국사를 더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저작권자 (주)학교도서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otal 356 [ 날짜순 / 조회순 ]
[한 학기 한 권 두텁게 읽기] 책 속으로 한 발짝 더 다가가기 (2018년 07+08월호) 817 hits.
   지난 시간에 이어 아이들에게 『도깨비폰을 개통하시겠습니까?』를 연달아 읽어 주었다. 아래는 41쪽에 나오는 내용이다.   “지우는 케빈이 알려 주는 대로 스마트폰 앱 마당에서 돌싸움 앱을 내려 받았다. 그러자 스마트폰 화면을 뚫고 둥그런 돌이 수십 개 솟아났다. 하얀빛으로 감싸인 돌…
[학교도서관 활용수업 중등] 중국 여행 리플렛 만들기 (2018년 07+08월호) 61 hits.
수업 준비하기    우리 학교도서관에는 중국 관련 도서가 유독 많은 편이다. 모두 중국어 선생님의 관심으로 이루어진 결과다. 물론 사서교사가 주제별 장서의 균형을 고려하여 수서하지만, 교육목표의 달성과 교과과정의 지원을 우선으로 하는 학교도서관의 특성상 도서관 활용수업이 자주 이루어지는 과목과 …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중등]음악이 흐르는 그림책 만들기 (2018년 06월호) 69 hits.
협력 이끌어내기 새 학기, 늘 더 즐거운 수업을 위해 고민하시는 음악 선생님께서 도서관에 오셨다. 음악 선생님과는 이전 년도에 ‘음악으로 떠나는 그림책 여행’이라는 주제로 즐거운 도서관 협력수업을 한 경험이 있어 또 재미있는 것을 함께 해보자는 의견을 모았다. 기존의 그림책을 학생들이 재해석하여 읽어 주는 …
[알.쓸.진.JOB]회사는 뭐 하는 곳인가요? (2018년 06월호) 62 hits.
  안녕하세요! 용기 내줘서 고마워요. 평범한 사람이 되는 게 꿈이라고 말했던 제 중학교 친구가 생각나서 더 반갑네요.^^ 10대 시절에 자기가 잘하고, 좋아하는 걸 찾기란 정말 어려운 일이에요. 사실 학교를 졸업하고, 직업을 갖거나 직장에 다니면서 자기가 진짜 좋아하고 잘하는 게 무엇인지 잘 모르는 사람들도 …
[말랑말랑 독서치료]우리 눈에 보이지 않는 곳 (2018년 05월호) 857 hits.
      함께 읽기『자이, 자유를 찾은 아이』는 인도 뉴델리의 호화로운 번화가 뒤편에서 공기가 탁한 공장에서 양탄자를 짜는 ‘자이’의 힘든 현실을 보여 줍니다. 어려움 속에서도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자이의 꿈과 소망을 담담한 글로 담아냈습니다. 가난한 자이의 부모는 어떤 남자에게 자이를 팝니…
[한 학기 한 권 두텁게 읽기]비문학 작품 온전히 읽기 (2018년 05월호) 161 hits.
과학 선생님과 함께하는 수업 활동‘한 학기 한 권 읽기’에 대한 고민을 담임선생님들과 함께하는데 과학 전담 선생님께서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은 없을지 문의하셨다. 그냥 도와줄 것 없냐는 의미였던 것 같은데 나는 그 찰나를 놓치지 않았다. “과학 선생님도 ‘한 권 읽기’ 같이 해 보시는 게 어때요?” 얼떨결에 “…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중등]타임라인 카드 게임으로 재미있게 과… (2018년 04월호) 168 hits.
지난해 2학기 기말고사가 끝나고 방학을 앞둔 교실. 학생과 교사라면 충분히 상상할 만한 교실 풍경이 있을 거다. ‘이런 자투리 시간을 이용해서 뭔가 의미 있는 활동을 할 순 없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 일단 도서관 수업을 예약했다.2학기에 고등학교 1학년 과학 수업을 했었는데 귀엽고 적극적인 아이들과의 마지막 수…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초등]도서관에 애완동물을 데려온 아이들… (2018년 04월호) 158 hits.
  어린이, 학부모 중에는 종종 방과 후에 도서관을 이용하면서 애완동물인 강아지나 고양이, 햄스터를 가져오거나 애장 게임기를 가져오는 경우가 있다. 이런 경우, 애완동물들은 가만히 있지 않고 이곳저곳을 기웃거리고 짖어서 도서관을 시끄럽게 만들고, 게임을 하는 소리 때문에 도서관은 혼잡한 상황이 된다. 이…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중등]미디어 정보원(Media Resources)으로… (2018년 03월호) 847 hits.
자유학기제는 중학교 과정 중 한 학기 동안 학생들이 시험에 대한 부담을 버리고 다양한 체험학습이나 토론학습과 같은 학생 참여형 수업을 하는 제도다. 자유학기제는 크게 진로 탐색, 주제 선택, 예술·체육, 동아리 활동으로 나뉘는데, 그중 주제 선택 활동은 교과 연계나 비연계형으로 특정 주제를 정해 사제동행 프로…
[학교도서관 활용수업-초등]‘첫 설렘’ 1학년 신입생, 학교도서… (2018년 03월호) 426 hits.
  3월이 되면 신입생들이 입학하고 학교생활에 적응하게 된다. 신입생들은 학교 시설과 공간을 둘러보고, 학교 안의 여러 교실을 살펴보러 다닌다. 각 장소들의 역할과 이용 방법에 대해서도 배운다. 1학년 어린이들은 특히 학교도서관을 살펴보러 왔을 때 눈이 휘둥그레지면서 놀란다. 학교도서관의 많은 책 때문이…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