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책모임 레시피]다다다 새싹 동아리와의 만남
<학교도서관저널 , 2018년 01+02월호> 18-01-09 10:21
조회 : 1,833  


 
2018-01-09 10;16;07.PNG
 
 
 
2018-01-09 10;16;23.PNG
 
 
 
2018-01-09 10;16;34.PNG
 
 
 
함께 읽은 책 나누기
방안에 둘러 앉아 가족에게 읽어 주고픈 그림책은?
최운경
『호랑이와 곶감』은 옛이야기로, 엄마가 아이에게 이야기해 주듯 재미있게 읽어 줄 수 있는 책이에요. 이 책과 함께 읽으면 좋은 『엄마 마중』은 어린 꼬마가 엄마를 기다리는 마음을 느낄 수 있는 그림책이에요. 엄마랑 아이가 계단을 올라가서 펼쳐지는 눈 오는 마을 그림이 겨울밤을 포근하고 만들어 줄 거예요.
인춘애 『알사탕』은 저희 아이가 빌려달라고 해서 알게 된 책인데, 아이가 알사탕을 든 아이의 모습을 따라하면서 좋아하더라고요. 알사탕을 먹으면 상대방의 속마음을 알 수 있는 신비함이 담겨 있어 재미나게 읽을 수 있어요. 책 속 주인공의 아빠는 잔소리가 많지만 속마음 속엔 ‘사랑해, 사랑해’라고 전하고픈 이야기가 한가득이에요. 저도 이 책을 읽으면서 아이에게 “사랑한다!”라는 말을 계속 들려주고 싶어요.
 
한국을 좀 더 가까이 느낄 수 있게 해 주던 책은?
만복실 『도깨비감투』에 나오는 할아버지는 메밀묵을 좋아하는 도깨비에게서 감투를 얻어요. 감투를 쓰면 자신의 모습을 감출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이곳저곳 시장을 다니며 물건을 훔치지요. 작은 것을 훔치다가 점점 큰 소도 훔치게 된다는 이야기인데, 한국의 속담인 “바늘 도둑이 소도둑 된다.”라는 가르침을 아이들에게 전할 수 있었어요.
속파오시다 아이들이 되게 좋아하는 『기분을 말해 봐!』에는 주인공의 기분이 매일매일 달라져서 때마다 어떤 기분인지 살펴볼 수 있어요. 주인공이 자신의 기분을 입말로 들려 줘서 다양한 감정 표현도 익힐 수 있어요. 화가 나거나 속상할 때 천천히 펼쳐봐도 좋아요.
 
다른 책모임에게 권하는 책은?
이옥선 『한밤중 개미 요정』은 신선미라는 동양 화가가 그린 책으로, 그림을 보면 동양화가 갖는 매력을 느낄 수 있어요. 아이들에게는 요정이라는 상상 이야기를, 어른에게는 시간에 대한 추억, 서글픔 등을 느낄 수 있게 해 주어 다 함께 읽어 보길 권해요.
김명홍 저는 『장수탕 선녀님』을 권하고 싶어요! 한국 고유의 느낌이 드는 그림을 보는 재미가 있고, 신선하고 웃겨요! 여자아이든 남자아이든 모두 좋아할 만한 내용이고요. 『구름빵』을 쓴 작가의 책이어서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신나게 펼쳐볼 수 있어요.

김명화 『나이 든 부모를 사랑할 수 있습니까』에는 이런 구절이 나와요. “하루하루 이 사람과 함께 살며 행복하자.” 부모로부터 우리가 존재한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감사하게 된다는 걸 사람들과 고르게 나눠보길 바라요.
전연 『민들레는 민들레』를 함께 읽어 보는 건 어떨까요? 우리 삶은 힘들거나 불행할 때도, 아프거나 즐거울 때도 있어요. 이 그림책은 우리가 언제든 다 민들레처럼 용감하고 적극적으로 살 수 있다는 사실을 들려주는 고마운 책이에요.
 
2018-01-09 10;19;33.PNG
 

<저작권자 (주)학교도서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otal 463 [ 날짜순 / 조회순 ]
[지구별 사서의 오늘]책으로 몸짓으로 놀아요 (2019년 01+02월호) 266 hits.
    신나게 놀아 보자, 책으로! 가는 해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해를 맞이하면서 많은 곳에서 워크숍을 한다는 홍보물을 보내왔다. 나는 워크숍 홍보물을 보다가 엉뚱한 생각 하나가 떠올랐다. 일, 작업을 의미하는 ‘Work’ 대신 놀이, 게임을 의미하는 ‘Play’를 붙여, 책으로 노는 ‘플레이숍’을 해 보면…
[독자가 만난 작가]진형민 작가와의 만남 (2019년 01+02월호) 142 hits.
    대안학교 교사에서 동화작가가 되기까지꼬맹이 시절에 무얼 하며 지내셨나요?저는 서울 북쪽의 우이동에서 태어났어요. 저희 아버지가 서울에 올라와서 자리를 잡은 곳이고 저도 결혼하기 전까지 붙박이처럼 내내 그 동네에서 살았어요. 저는 눈에 띄는 편은 아니었고 그저 자분자분 친구들과 놀면서 자…
[책모임 레시피]아침 책 한 끼로 용기를 '키움' (2019년 01+02월호) 125 hits.
            함께 읽은 책 나누기   자신감을 심어 주는 시금치 같은 책은?이시영 『니체의 말』은 주제에 따라 한 페이지씩 제가 읽고 싶은 부분만 읽을 수 있어 부담 없이 읽기 좋아요. 책에서 강조하는 건 자기 자신을 먼저 사랑하라는 건데 마음에 와 닿았고 제게 자…
[청소년 풋수다]10대 연예인이 뭐라고?! (2018년 12월호) 212 hits.
아이돌은 나의 힘어른들이 보기에는 한심하게 여길 수도 있지만, 아이돌은 우리에게 친구나 가족 이상의 의미를 갖기도 한다. 우리는 그들의 노래로 위로를 받고, 그들의 모습을 통해 삶의 희망을 얻고, 새로운 세계를 접할 수 있다. 요즘 10대 아이돌도 많이 생겨나고 있다. 솔직히 처음에는 ‘저 아이돌은 나랑 같은 나이…
[책모임 레시피]함께 읽다 보면 서로에게 '책갈피' (2018년 12월호) 191 hits.
    함께 읽은 책 나누기   나를 따뜻하게 하는 담요 같은 책은?곽시온 『비밀의 화원』은 어릴 때 부모에게 버림받았던 메리가 고모부의 집을 가서 황야 벌판에서 뛰놀고 친구들을 만나며 밝아지는 내용이에요. 읽다 보면 힐링이 되고 아이들의 순수함도 느낄 수 있어요.김민서 만화 『또 다시 같…
[독자가 만난 작가] ┌다다다 다른 별 학교┘ 윤진현 작가와의 … (2018년 11월호) 332 hits.
  질문이 많던 아이에서 장난꾸러기 어른으로   작가님께서는 꼬맹이 시절에 무얼 하며 노셨나요?저는 공부를 잘하는 아이도 눈에 띄는 아이도 아니었어요. 굉장히 작은 아이였어요. 그래서 엄마가 항상 하시던 말씀이 있었어요. “걱정하지 마라, 넌 늦게 트일 거다.”라고 말예요. 어렸을 때 제가 제일 많…
[지구별 사서의 오늘] 한 번의 즐거운 독서 경험이 삶을 변화시… (2018년 11월호) 269 hits.
한 번의 재미있는 독서 경험   이따금씩 우리 도서관에서 9개국의 결혼이주민들이 한 달에 한 번 그림책을 읽고 이야기를 나눈다. ‘날개 달린 도서관 프로그램’, ‘책놀깜놀 고려인 어린이 독서교실’ 등등 도서관에서 여러 독서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느낀 점이 있다. 독서 프로그램 참여자 중 꼭 몇 사람은“어…
[달과 만화] 살다보니 제주 - 비자림로2 (2018년 10월호) 349 hits.
 .
[책모임 레시피] 우리 마음 가는 대로 읽어요 '단디' (2018년 10월호) 284 hits.
     함께 읽은 책 나누기   가을에 읽기 좋은 가족·연애소설은?곽승주 『다이어트 학교』는 살을 찌우고 싶거나 살을 빼야 하는 친구들이 모여서 ‘다이어트 학교’에 가는 내용이에요. 살을 빼고 싶은 여자아이는 자신의 살 때문에 자신감이 낮았는데, 한 남자아이가 곁에서 용기를 주면서 …
[청소년 풋수다] 도서관 속 즐거운 상상 '스타북스' (2018년 09월호) 530 hits.
우린 도서관에서 무슨 일을 할 수 있을까? 공부, 숙제, 책 읽기, 또 입을 닫고 할 수 있는 수많은 일들. 도서관은 많은 마을사람들이 만나는 곳이지만 통로를 지나가며 옷깃이 스치기만 할 뿐 웃으며 서로 이야기할 공간이 많지 않다. “애초에 도서관은 그런 곳이야!”라고 말한다면 뭐라고 반박할 말이 없다. 하지만 “청…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