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품 검색

장바구니0

증정_ <유리왕좌>(아테나)_ 15명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학교도서관저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21-01-19 10:29 조회 13,635회 댓글 47건

본문

학교도서관저널 회원을 위한 이벤트입니다!

                                                     

[신청] 
- 학교도서관저널 홈페이지 '출판사 책소개' 코너 해당 이벤트 페이지에 비밀댓글(이름>전화번호>우편번호>주소) 달아주세요.
▶ 2021년 1월 26일까지~ 이벤트 페이지http://www.slj.co.kr/bbs/board.php?bo_table=ad&wr_id=28734&sca=

[당첨
- 비밀댓글(순서 : 이름 > 전화번호 > 우편번호 > 주소)로 신청한 회원 가운데 15명 추첨, 도서 증정
-------------------------------------------------------------------------------------------------------------------------
K262633018_01.jpg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 사라 J. 마스의 ‘유리왕좌 Throne of Glass 시리즈가 출간되었다. 사라 J. 마스는 이번에 출간된 ‘유리 왕좌’ 시리즈를 비롯해 ‘가시와 장미의 정원A Court of Thorns and Roses’, ‘초승달 도시Crescent City’ 시리즈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으며 하나의 ‘세계적 현상’이 되고 있는 작가다. 그녀의 작품들은 세계 37개 언어로 번역되어 900만 부 이상 팔렸다.
이 책 <유리왕좌>는 사라 J. 마스의 ‘유리왕좌’ 시리즈 8권 중 1권으로 18살의 소녀 자객 셀레이나 사르도시엔의 등장과 모험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이다. 환상과 현실, 과거와 현재, 고대 전설과 서사가 엮어가는 잔혹하고도 아름다운 서사의 서막이 열린다.
 


거대한 서사와 섬세한 감성,
판타지 소설의 문법을 바꾼 여성 서사의 등장


판타지 소설은 전통적으로 남성의 영역이었다. 판타지의 세계에서도 여전히 남자 주인공과 남자 악역이 펼치는 이야기가 중심이었다. 판타지 소설에서 여성은 영웅적 남자 주인공의 전리품 혹은 영웅의 행로를 방해하는 유혹녀의 역할로만 한정되었다. 간혹 여성이 비중 있는 역할을 하더라도 언제나 남성 주인공의 보조 역할뿐이었다.
사라 J. 마스는 기본적으로 판타지 소설 특유의 거대한 세계관과 예측하지 못한 전개에 충실한 작가다. 하지만 영웅과 악당, 투쟁과 살육의 거친 세계를 과감하게 묘사하면서도 섬세한 문장, 여성만이 알 수 있는 세밀한 감정 표현 등 남성 작가는 흉내 낼 수 없는 영역을 개척하고 있다. 이런 작업을 통해 저자는 남성 위주의 판타지 소설에서 여성 서사의 새로운 가능성을 탐색한다.


아름답고 치명적이며 위대한 운명을 타고난 소녀의
모험과 성장을 다룬 판타지 소설의 새로운 지평


마법이 사라진 세계, 자객 하나가 성으로 소환된다. 그녀는 유리 왕좌에 앉은 사악한 왕을 죽이기 위해서가 아니라, 자유를 얻기 위해 부름에 응한다. 시합에서 23명의 살인자와 도둑, 건달, 군인을 물리치면 감옥에서 풀려나 왕의 전사가 될 수 있다. 그녀의 이름은 셀레이나 사르도시엔, 놀랍게도 아직 18살밖에 되지 않은 소녀다.
황태자는 그녀를 도발하고, 근위대장은 그녀를 보호한다. 그리고 머나먼 땅에서 온 공주는 친구가 되어준다. 그러나 성에는 목숨을 앗아가는 사악한 존재가 살고 있다. 경쟁자들이 하나씩 죽어가면서, 자유를 얻기 위한 셀레이나의 싸움은 생존을 위한 싸움으로 바뀐다. 그리고 그녀의 세계가 파괴되기 전에 그 사악한 존재를 찾아내려는 필사의 탐색이 펼쳐진다.


두 남자가 그녀를 사랑한다
온 나라가 그녀를 두려워한다
오직 그녀만이 모두를 구할 수 있다


엔도비어의 어둡고 더러운 소금 광산, 종신형을 선고받은 열여덟 살의 소녀 셀레이나 사르도시엔이 갇혀 있다. 가녀린 몸과 앳된 얼굴과는 달리 최고의 암살자였던 소녀, 임무를 수행하던 중에 치명적인 실수를 저질러 잡히고 만 것이다.
어느 날 왕의 젊은 근위대장 웨스트폴이 소금 광산을 찾아와 그녀에게 거래를 제안한다. 커다란 희생을 치르면 자유를 찾아주겠다는 것이다. 셀레이나는 왕자를 대신해 목숨을 건 토너먼트에 몸을 던져야 한다. 세상의 유명한 도둑과 암살자들과 대결을 벌여 우승을 차지하는 것이다. 죽이지 않으면 죽을 수밖에 없는 대결, 살아남으면 자유를 얻을 수 있다. 목숨을 건 대결을 펼치는 동안 그녀는 자신에게 주어진 진정한 운명을 발견한다. 하지만 자신도 모르는 사이 암살자의 심장에 봄날의 온기가 내리기 시작한다.
셀레이나는 끝내 왕의 자객을 뽑는 시합에서 승리하지만, 왕에게 충성을 바치는 것은 아니다. 그녀는 겉으로만 충성스러운 태도를 유지하느라 이제까지와는 전혀 다른 방식으로 능력을 시험받게 된다. 게다가 혼란은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비록 왕자 도리언과 근위대장 케이올 사이에서 한쪽을 선택한다 해도, 새로운 임무는 그녀가 사랑하는 모든 것, 모든 사람을 위험에 빠뜨릴 것이다.


좀도둑부터 악의 힘을 얻은 암살자까지,
미모의 왕자부터 신비한 능력을 공주, 천년 전의 왕비까지,
선과 악, 수많은 힘들에 둘러싸여 운명을 개척해가는 주인공


《유리 왕좌》의 가장 큰 매력은 상상력의 범위를 뛰어넘는 놀라운 세계관이 펼쳐진다는 것이다. 서양의 중세를 배경으로 하지만, 그 시대는 고대와 연결되어 있고, 현대만큼 자유롭다. 폭력과 살상이 난무하지만 우정과 사랑도 소박하게 꽃피운다. 천년의 시간을 넘나들고, 수많은 나라에서 온 다양한 인물 군상이 등장한다.
왕의 전사가 되기 위한 목숨을 건 토너먼트는 셀레이나에게 큰 문제가 되지 않았다. 소금광산에서 쇠약해질 대로 쇠약해졌던 몸은 몇 주 만에 원래 상태로 회복되었고, 근위대장 웨스트폴과 훈련하며 기량은 전보다 더 늘었다. 하지만 그녀를 둘러싼 천년의 비밀이 서서히 다가오고, 어둠의 힘을 빌린 경쟁자는 어느새 그녀를 위협하는 거대한 장벽으로 다가온다. 모든 난관을 극복하고, 자신에게 펼쳐진 새로운 운명을 온몸으로 받아들이며 셀레이나는 거칠고 치기 어린 암살자 소녀에서 커다란 힘과 책임을 기꺼이 짊어진 진정한 전사로 거듭난다.
이 책은 미지의 세계에서 펼쳐지는 판타지소설이자, 시련 속에서 진정한 우정과 사랑을 찾아가는 로맨스소설이며, “시련이란 무엇인가?”라는 질문과 “나에게 주어진 운명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성장소설이기도 하다. 셀레이나가 대결에서 승리하고 마침내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이는 순간, 그녀의 시련과 도전을 통해 독자들도 함께 성숙하게 된다.



::: 저자 사라 제이 마스(Sarah J. Maas)
뉴욕타임스 선정 베스트셀러 시리즈인 《유리왕좌 Throne of Glass》, 《깊은 밤의 왕관 Crown of Midnight》, 《불의 계승자 Heir of Fire》, 《그림자의 여왕 Queen of Shadows》과 프리퀄 《자객의 칼날 The Assassin's Blade》, 그리고 역시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인 《가시와 장미의 궁정 A Court of Thorns and Roses》을 집필했다.  뉴욕 출신인 사라는 현재 남편과 반려견과 함께 펜실베이니아에 살고 있다.


::: 역자 서나연
숙명여자대학교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에서 비교문학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번역에이전시 엔터스코리아에서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어린 왕자(증강현실)』,『WARRIORS 전사들. 1: 암흑의 밤(새로운 예언편)』외 5권, 『전사들(예언의 시작 1): 야생으로』외 5권, 『미니언즈 무비스토리북』, 『디즈니 미키마우스 90주년 기념 아트북』, 『나비 공원의 비밀』등 다수가 있다.

목록

댓글목록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 이용약관 광고 및 제휴문의
Copyright © 2021 (주)학교도서관저널.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